이상하게 좋은 책 - 김지하 <못난 시들>
보통 책을 보고 나면 마음에 드는 몇 구절을 옮기는 것으로 마무리를 하는데, 이 책은, 이 자칭 "아날로그 꼰대"옹의 시집은, 책 그 자체를 어딘가 베껴놓고 싶게 만듭니다. 이상해요. 뒤통수를 때리는 멋들어진 구절이 있는 것도 아닌데, 다 모아놓고 보니, 다 읽고 보니, 가슴 곳곳에서, 머리 곳곳에서 "제대로 맞았다"고 아우성입니다. 정말로 사람마다 자기한테 화학적으로 맞는 책이 있는 모양입니다. 이 책이 딱 그렇습니다.

못난시들
카테고리 시/에세이 > 장르시
지은이 김지하 (이룸, 2009년)
상세보기
 
 
신고
prev | 1 2 3 4 5 ... 119 | next
KHISM의 잔잔로그
List Tags Media Guest Admin
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KHISM RSS T21 Y19 T83,775

티스토리 툴바